"푸른 풀밭에 쉴만한 물가로"

시편 23: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