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지금까지 지내온 것"